Wednesday 22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1 months ago

아시아나 여객기 랜딩기어 결함… 후쿠오카→인천 8시간 지연

일본 후쿠오카를 떠나 인천으로 오려던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기체 결함으로 회항하면서 승객 200여명이 불편을 겪고 있다.21일 아시아나항공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28분께 후쿠오카공항을 이륙한 인천행 OZ131편(A350) 여객기에서 기체 결함이 발견돼 기장이 기수를 다시 일본으로 돌렸다.이 여객기는 낮 12시 40분께 후쿠오카공항에 내려 정비를 받고 있다.아시아나 관계자는 해당 여객기는 이륙 후 항공기 앞쪽에 장착된 노즈 랜딩기어가 위로 올라오지 않는 결함이 발생해 후쿠오카로 회항했다고 말했다.아시아나는 대체 여객기(B777)를 후쿠오카로 보내 이날 오후 7시 30분께 다시 승객을 태우고 인천으로 출발할 계획이다.문제 여객기에는 승객 219명이 타고 있었으며 이들은 출발이 약 8시간 뒤로 밀리며 불편을 겪고 있다.아시아나는 지난 1619일 잇단 항공기 고장으로 인천로마뉴욕로스앤젤레스시카고 등 노선의 출발이 길게는 10시간 넘게 지연되면서 승객 불만과 함께 안전에 대한 우려가 불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아시아나

 | 

여객기

 | 

랜딩기어

 | 

결함…

 | 

후쿠오카→인천

 | 

8시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