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싱가포르 국민 4분의1 의료기록 해킹…국가 세력 가능성?

싱가포르 보안 전문가들이 150만명의 의료기록이 유출된 대규모 해킹 사건의 배후로 국가 세력을 지목했다고 21일(현지시간) AFP통신이 보도했다. AFP통신은 전문가들의 발언을 인용, 이번 공격이 정교하게 이뤄졌으며 리셴룽 싱가포르 총리와 같은 고위층을 목표로 한 것으로 볼 때 국가 세력에 의한 해킹 공격일 수 있다는 가능성을 지적했다. 앞서 정보 유출 사실을 발표한 싱가포르 보건부와 정보통신사는 공격 배후를 특정하지는 않았지만 “이번 공격은 의도적이고 계획됐으며 잘 짜인 사이버 공격”이라며 “평범한 해커나 범죄조직의 소행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미국 정보보안 업체 파이어아이 관계자는 채널뉴스아시아와의 인터뷰에서 “국가 세력의 공격은 매우 발전된 방식을 사용해 이뤄진다는 것”이라며 “그들(국가 세력)은 자금력을 가지고 있고 고도로 정교한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또 다른 업계 관계자도 AFP통신에 “건강 정보가 권력을 가진 고위층 인물을 협박하는 데 사용될 수 있기 때문에 많은 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싱가포르

 | 

4분의1

 | 

의료기록

 | 

해킹…국가

 | 

가능성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