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2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1 months ago

긍정의 시너지. KIA 불펜이 버티자 타격이 살아났다

최근 KIA 타이거즈의 가장 큰 변화는 불펜이다. 올시즌 시작 때부터 KIA의 가장 큰 불안요소가 불펜이었다. 시즌 중반까지 승리를 여러차례 날렸고, 접전 상황에서도 상대 타선을 이겨내지 못해 패한 경우가 한두번이 아니었다. 3점 정도 앞서도 불안했던게 KIA의 현실이었다. 하지만 지금은 아니다. 1점차도 막을 수 있다는 믿음이 생겼다. 힘든 시기 속에서 유승철 임기준이라는 불펜에 샛별이 탄생했고, 어깨 부상에서 돌아온 윤석민이 뒷문을 확실하게 막아주면서 불펜이 몰라보게 강해졌다. 팻 딘이 불펜으로 나서면서 양과 질적으로 더욱 풍부해졌다. 최근엔 접전 상황에서도 경기 후반에 해볼만하다는 희망이 생겼다. KIA의 후반기 5경기 불펜진 평균자책점은 2.21이다. 한화 이글스(2.00)와 SK 와이번스(2.16)에 이은 3위의 성적. 한화, SK와 큰 차이가 없는 자랑스런 성적. 이렇게 불펜이 버티다보니 조금씩 타선이 힘을 내기 시작했다. 후반기 첫 경기였던 17일 광주 삼성 라이온즈전에선 2-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긍정의

 | 

시너지

 | 

KIA

 | 

불펜이

 | 

버티자

 | 

타격이

 | 

살아났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