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전국 종부세 32% ‘강남3구’서 걷혔다…5000억 ‘돌파’

지난해 전체 종합부동산세의 3분의 1 가량이 이른바 ‘강남3구’로 불리는 서울 강남·서초·송파구 등에서 걷힌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국세청의 2018년 국세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서울 강남·서초·송파구 등 강남3구를 관할하는 7개 세무서에서 걷힌 종부세는 총 5223억원으로 전년 4334억원 대비 889억원(20.5%) 증가했다. 지난해 총 종부세 1조6520억원의 31.6%가 강남3구에서 걷힌 셈이다. 서울 전체 종부세 1조214억원에서 강남3구가 차지하는 비중은 51.1%에 달했다. 이는 공시지가 상승으로 고가 주택과 기업들이 밀집한 강남 지역의 종부세 세수실적이 큰 폭으로 증가한 덕분이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250개 시군구별 개별공시지가는 5.34% 상승했다. 특히 전국에서 가장 많은 종부세가 걷힌 곳은 강남구로 총 3533억원의 종부세 실적을 기록했다. 강남구 삼성동·대치동 일대를 관할하는 삼성세무서에서 총 1714억원의 종부세가 걷혔으며, 역삼동·도곡동 등을 관할하는 역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종부세

 | 

32%

 | 

강남3구

 | 

걷혔다…5000억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