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9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8 days ago

사생활 중시 20대 음성보다 터치 …4050세대는 음성UI에 편리성 느껴

아시아투데이 배지윤 기자 = 인공지능(AI) 내비게이션 ‘T맵x누구’가 서비스하고 있는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 서비스에 40~50대 중장년 층으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반면 정보통신기술(ICT)에 익숙한 것으로 평가되는 20대가 오히려 60대 보다 사용자 비중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SK텔레콤이 5월부터 지난달까지 ‘T맵x누구’ 서비스 이용행태 분석 결과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 서비스는 지난 1월 출시 이후 6달만에 이용 건수가 하루 7000건에서 20만2400건으로 28.9배 급성장했다고 22일 밝혔다. 운전 중 전화·문자 보내기는 운전 중에 말로 전화(문자)를 걸고 받는 서비스로 T맵x누구가 제공하는 음성 서비스 중 음악듣기를 제치고 사용 비중 2위(19.51%)에 올랐다. 특히 운전 중 전화 서비스 헤비(Heavy) 유저일수록 안전운전 습관 점수가 높은 것으로 나타나면서 AI 도입이 안전 운전에 도움이 되고 있음이 확인됐다. ◇20대, 60대보다도 음성 UI..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사생활

 | 

20대

 | 

음성보다

 | 

…4050세대는

 | 

음성UI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