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난 활용 당한 정치인” 이재명 ‘조폭 연루설’에 직접 해명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성남 국제마피아를 후원하면서 유착 관계를 맺고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21일 방송된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는 이재명 지사와 은수미 성남시장이 성남국제마피아와 연루되어 있다고 보도했다.

사건은 2015년 11월 파타야에서 살해 당한 한인 청년 임동준씨 이야기로 거슬러 올라간다. 파타야에서 불법 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던 일당은 임씨의 여권을 빼앗고 감금시킨 뒤 프로그램을 개발하게 했다. 임씨가 일당의 폭행에 못 견뎌 사망했고, 유력 용의자로 그를 파타야로 데리고 간 김형진씨가 지목됐다.



보도에 따르면 제작진은 김씨에 대해 취재를 하던 중 그의 선배로 알려진 한 남성의 행적이 수상했다. 뜻밖에도 성공한 젊은 기업가로 알려진 코마트레이드 이준석 대표였다. 그는 김씨가 불법 도박 사이트를 운영하게 된 매개가 된 인물로 추정되고, 이후 김씨를 지속적으로 돕고 있던 것으로 보인다. 두 사람은 과거 성남을 소재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정치인”

 | 

이재명

 | 

연루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