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3 months ago

이경실, 남편 성추행 피해자 꽃뱀 취급해 거액의 위자료 배상

개그맨 출신 방송인 이경실(사진)이 성추행 피해자에 대해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거액의 위자료를 배상하게 됐다.지난 20일 서울중앙지법 민사 25단독 재판부(부장 문유석)는 성추행 피해자 김모 씨가 이경실과 그의 남편 최모 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내렸다고 밝혔다.판결이 확정되면 이경실 부부는 공동으로 위자료 5000만원, 최씨는 3000만원을 김씨에게 배상해야 한다.문 부장판사는 최씨가 강제추행한 사실과 이씨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김씨가 금전을 목적으로 음해하는 것이라는 글을 올려 김씨의 명예를 훼손한 사실이 모두 인정된다. 이같은 가해행위로 인해 원고가 입은 정신적 피해를 금전적으로나마 배상할 의무가 있다고 판결했다.앞서 최씨는 2016년 지인의 아내 김씨를 성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당시 이씨는 귀갓길에 남편 차로 부부를 집에 데려다주는 과정에서 술에 취한 김씨가 앞에 탄 저희 남편에게 장난을 했나보다 피해자가 쫓겨나다시피 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경실

 | 

성추행

 | 

피해자

 | 

취급해

 | 

거액의

 | 

위자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