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7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3 months ago

내수·수출 부진에 美 관세폭탄 예고… 비상등 켜진 한국車

한국 자동차 산업이 말 그대로 내우외환의 위기에 처했다. 최근의 경기 침체, 한국GM 사태 등으로 내수 판매가 저조한 상황에서 세계 최대 시장 중 한 곳인 미국의 수입차 관세 폭탄 가능성까지 높아지고 있어서다.22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국산차의 내수 판매량은 75만677대로 전년 동기 대비 3.3% 감소했다. 2014년 이후 이어지던 국산차 내수 증가세는 3년 만인 지난해 꺾인 뒤로 좀처럼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상반기 국산차 수출량도 122만2528대로 전년 대비 7.5% 줄어 2009년(93만9726대) 이후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미국 등 주요 시장의 부진이 이어지는 데다 원화 강세로 국산차 가격경쟁력이 하락한 게 원인으로 지목된다. 국산차 수출량은 2015년 상반기부터 하락세로 돌아서 상반기 기준으로 4년 연속 내리막을 걷는 중이다.수출과 내수 부진이 겹치면서 국내 자동차 생산량도 자연스레 하락 중이다. 올해 상반기 국내 생산량(상용차 포함)은 200만474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내수·수출

 | 

부진에

 | 

관세폭탄

 | 

예고…

 | 

비상등

 | 

한국車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