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8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7 days ago

해커, 친정팀 NC전서 시즌 첫 승 신고

넥센 히어로즈 에릭 해커가 친청팀인 NC 다이노스를 상대로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해커는 22일 마산 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NC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⅓이닝 동안 7피안타 3볼넷 1탈삼진 3실점으로 호투, 팀의 6-3 승리를 이끌었다. KBO리그 복귀 후 선발 등판한 3경기서 2패(무승)를 기록 중이던 해커는 시즌 첫 승의 기쁨을 맛봤다. 이날 해커는 속구와 변화구를 적절히 구사하며 넥센 타선을 상대했다. 해커의 투구 수는 100개. 직구 13개, 슬라이더 18개, 체인지업 16개, 투심 패스트볼 45개, 커터 8개를 던졌다. 직구 최고 구속은 시속 144㎞까지 나왔다. 1회말 나성범에게 안타를 허용했지만 노진혁, 지석훈을 땅볼로 돌려세우고 스크럭스는 뜬공으로 잡아냈다. 2회말에도 볼넷 하나를 내주긴 했지만 땅볼과 뜬공으로 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냈다. 위기는 3회말에 왔다. 1사 만루에서 스크럭스에게 적시타를 맞고 2실점했다. 후속타자 박석민에게 몸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친정팀

 | 

NC전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