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0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 months ago

입맛 떨어지고, 힘도 없고… 폭염 견디는 힘, 근육으로 만든다

폭염과 열대야 현상이 이어지는 요즘, 경기도 수원시에 사는 김성철(61·가명)씨는 여느 때보다 기력이 달린다. 더워서 그렇겠거니 하지만 몸에 힘이 풀리는 게 예사롭지 않다. 근래 체중이 줄면서 근력이 떨어지고 생활의 활력마저 잃어간다. 나이가 들수록 근육을 지켜야 한다는 소리가 무슨 말인지 알 것 같다.◇폭염을 견디는 힘도 근육에서 비롯해폭염으로 많은 이들이 고통스럽지만 특히 나이든 어르신은 더더욱 견디기 힘겹다. 근육이 부족하고 근력이 저하돼 더운 열기에 맞설 힘이 적기 때문이다. 근육은 대개 30세 전후부터 줄기 시작해 60세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떨어지고

 | 

없고…

 | 

견디는

 | 

근육으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