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현대백화점그룹, 소외계층 아동복지 위한 종합지원프로그램 마련

현대백화점그룹은 소외계층 아동의 복지 향상을 위해 파랑새 지원 프로젝트 를 운영해 5년간 총 300억 원을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여름방학 기간 소외계층 아동들을 위해 대학생 학습도우미를 파견하는가 하면, 학교 급식을 대체할 가정간편식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 프로젝트는 기존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한 단순 경제적 지원 외에 각 계열사별 사회공헌활동(CSR)을 ‘아동복지’ 중심으로 재편하고 △건강한 성장 △재능 육성 △의료 및 재활 분야 등 3대 핵심 분야에 지원을 집중한다는 게 특징이다. 각 부문별로 신설된 사업(5개)을 포함해 총 20개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그룹은 특히, 그룹 사회복지재단을 ‘컨트롤 타워’로 해 현대홈쇼핑·현대그린푸드·현대리바트·한섬·에버다임 등 각 계열사별로 진행되던 사회공헌활동 사업을 ‘아동복지사업’ 중심으로 재편할 계획이다. 또한 유통·패션·식품·미디어 등 다양한 사업 영역을 갖춘 강점과 특성을 활용해 소외 계층 아동 생활 전반에 대한 지원에 나선다는 구상이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현대백화점그룹

 | 

소외계층

 | 

아동복지

 | 

종합지원프로그램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