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3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망막혈관폐쇄로 실명위험 10명 중 8명은 50대 이상 장년층

50대 이상 장·노년층에 속치 눈중풍으로 불리는 ‘망막혈관폐쇄증’ 주의보가 발령됐다. 망막혈관폐쇄증 환자의 약 85%가 50대 이상 장년층이란 사실이 밝혀져서다.

건양의대 김안과병원은 오는 8월 망막병원 개원 10주년을 맞아 그간 쌓인 망막질환자 진료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이 확인됐다며 23일 주의를 촉구했다.

망막혈관폐쇄는 눈 속 망막의 혈관이 막혀 시력저하가 생기는 안질환으로 심하면 실명에 이를 수도 있는 안질환이다. 대표적인 성인병인 고혈압과 당뇨 등의 합병증으로 발병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어서 노인성 질환으로 분류된다.


김안과병원은 지난 2009년초부터 2017년말까지 망막병원에서 망막혈관폐쇄 진단을 받고 치료까지 받은 2만6070명의 진료자료를 분석했다.

그 결과 50대 이상이 10명 중 8명꼴(약 85%)에 이를 만큼 대부분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연령대별로 환자가 가장 많은 연령대는 60대(8552명)였다. 그 다음으로는 50대(7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망막혈관폐쇄로

 | 

실명위험

 | 

10명

 | 

8명은

 | 

50대

 | 

장년층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