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8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26 days ago

박선원 中 주재 상하이 총영사 6개월만에 사퇴

박선원(55) 중국 주재 상하이 총영사가 6개월만에 사퇴했다. 23일 외교부에 따르면 박 총영사는 지난 20일 의원 면직 처리된 됐다. 박 총영사는 지난 1월 재외공관장 인사 때 발탁됐다. 외교부 측은 박 전 총영사는 개인적 사정으로 그만두겠다는 의사를 밝혔고 의원면직 처리됐다고 밝혔다. 새 상하이 총영사는 곧 임명될 예정이다. 일각에선 국가정보원장 특보로 이동할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박 총영사는 노무현 정부 시절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통일외교안보전략비서관으로 남북 정상회담 실무를 담당한바 있다. lkbms@fnnews.com 임광복 기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선원

 | 

상하이

 | 

총영사

 | 

6개월만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