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26 days ago

美 트럼프, 각종 논란 속에서도 지지율 소폭 상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지율이 지난 1개월간 ‘저자세 외교’와 러시아 스캔들 논란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상승세를 나타냈다. 미 NBC 방송과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2일(현지시간) 발표에서 지난 15∼18일 유권자 900명을 대상으로 공동 조사한 결과 트럼프 대통령의 직무 수행을 지지한다는 응답자가 전체 45%를 기록해 6월보다 1% 포인트 상승했다고 전했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자는 52%였다. 긍정적 평가의 경우 강하게 지지한다는 답변이 29%, 다소 지지한다는 답변이 16%였다. 부정적 평가 중에서는 강하게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이 44%, 다소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이 8%를 나타냈다. 이번 조사(표본오차 3.3%포인트)는 미국 정치가 각종 이벤트로 들썩였던 지난 1개월을 보낸 뒤 이뤄졌다. 공화당 측 조사원 빌 매킨터프는 이번 결과가 최근 1개월 사이 트럼프 대통령의 이민자 가족 분리 방침,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회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회동 등에서 논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트럼프

 | 

속에서도

 | 

지지율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