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0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정의당 “노회찬 장례, 정의당장으로 5일간…드루킹 표적수사, 유감”

정의당이 23일 사망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의 장례를 정의당장으로 5일장으로 치르기로 결정했다. 최석 정의당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정의당은 유가족과 상의하여 고인의 장례 형식은 정의당장으로, 기간은 5일장으로 치르기로 결정하였다. 발인은 27일 금요일이 될 예정이다 라고 밝혔다. 이어 상임장례위원장은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맡기로 했다. 장지 등을 비롯해 구체적 장례절차는 내일 오전 중 발표할 예정이다. 또한 각 시도당 사무실에 분향소를 설치할 예정이다 라고 덧붙였다. 최 대변인은 이와 함께 고인의 유서를 일부 공개했다. ▼다음은 노 원내대표의 유서 일부분이다▼ “2016년 3월 두 차례에 걸쳐 경공모로부터 모두 4천만원을 받았다. 어떤 청탁도 없었고 대가를 약속한 바도 없었다. 나중에 알았지만, 다수 회원들의 자발적 모금이었기에 마땅히 정상적인 후원절차를 밟아야 했다. 그러나 그러지 않았다. 누굴 원망하랴. 참으로 어리석은 선택이었으며 부끄러운 판단이었다. 책임을 져야 한다. 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정의당

 | 

“노회찬

 | 

정의당장으로

 | 

5일간…드루킹

 | 

표적수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