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0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5 month ago

서른이지만 신혜선 황금빛 성공 후 부담감..즐기려고 노력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배우 신혜선이 황금빛 내 인생 이후 부담감에 대해 토로했다. 23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조성희 극본, 조수원 연출, 이하 서른이지만)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신혜선 양세종 안효섭, 조수원 PD가 참석했다. 신혜선은 황금빛 내 인생은 인생에서도 감사한 작품이었다. 그런데 내가 맡았던 지안이란 역할은 밝지만은 않은 역할이었다. 그래서 8개월 정도 하면서 약간 영향을 받지 않으려 했지만, 우울해지는 게 있더라. 밝은 역할을 해보고 싶던 차에 좋은 대본을 봐서 하게 됐다 고 말했다. 이어 부담감은 없을 수가 없다. 그래서 그 부담감을 즐기려고 나름 노력하고 있다. 현장에서 내가 부담을 느끼는 것 만큼 스태프, 감독님, 배우들이 다 같이 부담을 느낄 테니 공유하면서 으›X으›X 준비하고 있다 고 밝혔다.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하녀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서른이지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