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8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또 극단적 선택…‘수사 중 사망’ 정치인 누구 있었나

노회찬(62) 정의당 원내대표가 드루킹 특별검사의 수사를 받던 중인 23일 스스로 목숨을 끊는 극단적 선택을 해 충격을 주면서 과거 유사 사례들이 재조명되고 있다. 정치인 등 화이트칼라 범죄 피의자들은 일반인보다 수사기관 조사로 인한 스트레스를 견뎌내는 데 취약하다는 분석도 나온다. 이날 오전 노 원내대표는 ‘드루킹 관련 금전을 받은 사실은 있으나 청탁과는 관련이 없다’는 취지의 유언을 남기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노 원내대표는 댓글 조작 의혹 사건의 주범 ‘드루킹’ 김모(49)씨 측으로부터 수천만원대 불법 정치자금을 수수한 혐의를 받았다. 앞서 새누리당 19대 국회의원이었던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은 지난 2015년 4월 9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앞두고 ‘성완종 리스트’로 불리는 메모를 남긴 채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자원개발 비리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던 성 전 회장은 영장 심사 전날 자신은 “MB맨이 아니다”라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지난 2009년 5월 박연차 태광실업 회장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극단적

 | 

선택…

 | 

정치인

 | 

있었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