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0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9 days ago

[사설] 폭염으로 전력수요 폭증… 산업생산 위축 없게 해주길

 일찍 찾아온 기록적인 폭염으로 전력수요가 연일 최고치를 경신하면서 이번 주 전력수요가 정부의 올 여름 최대 예측치인 8830만㎾(킬로와트)를 넘어설 전망이라고 한다. 이에 따라 정부는 전력수급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가동이 가능한 원전들을 최대한 재가동해서 전력피크 기간(8월 2일~3주) 중 총 5개의 원전을 추가가동하기로 했다고 한다. 이를 통해 전력사용에 대한 통제, 특히 기업에 대한 전력수요감축 요청 없이도 이번 여름을 넘길 수 있으면 좋겠다.  전기가 없는 현대 문명은 상상할 수 없다. 그만큼 안정적인 전력의 공급은 현대의 일상과 산업생산이 돌아가기 위한 필수 조건이다. 이는 전력의 수요와 공급에 대한 예측은 전력공급의 안정성이 충분히 확보되게 할 필요가 있다는 의미다. 그런 점에서 비록 역사적인 폭염 때문이라고는 하지만 탈원전 정책에 가속도를 내어 원전가동률을 급락시켰다가 다시 높이게 되면서 산업자원부가 의도적으로 너무 낙관적인 수요 예측을 한 게 아니냐는 이야기가 나오고..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폭염으로

 | 

전력수요

 | 

폭증…

 | 

산업생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