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4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jbnews
3 months ago

임기중 돈 받은적 없다 vs 박금순 2천만원 전달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더불어민주당 소속 전·현직 시·도의원의 공천헌금 거래 의혹 사건을 수사 중인 충북지방경찰청이 23일 임기중 충북도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를 벌였다.충북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대장 최용규)는 이날 공직선거법위반 혐의로 임 의원을 소환해 조사했다고 밝혔다.이날 소환된 임 의원은 공천 대가로 박금순 전 시의원에게 돈 받은 사실이 있느냐 는 취재진의 질문에 그런 사실 없다 고 일축했다.경찰은 지난 18일 임 의원에게 공천 명목으로 2천만 원을 제공한 의혹으로 박 전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했다.특히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임기중

 | 

받은적

 | 

박금순

 | 

2천만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