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3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ynews
3 months ago

동양칼럼/ 언어순화운동이 절실하다

며칠전 시내버스를 타고 가는데 대학생으로 보이는 두 청년이 대화를 하는데 계속 ‘존나, 18, 개자식’ 등 여러 종류의 욕을 섞어가면서 화가난 것도 아닌데 평범한 대화를 나누고 있었다. 얼마전 친구가 보내준 지하철에서 노인에게 폭언하는 젊은이의 동영상을 보니 오장육부가 뒤틀릴 지경이다. 요즈음 갈수록 비어나 막말의 사용이 일상생활 속에서 급속도로 늘어나 기승을 부리고 있다. 방송, 정치권, 법정, 학교, 사회 곳곳에서 인격 모욕적 언어가 난무하고 있다. 어쩌다 우리사회가 이렇게 말의 절제를 잃고, 남을 조금도 배려하지 않게 되었는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동양칼럼

 | 

언어순화운동이

 | 

절실하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