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6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months ago

남양주시 슬로푸드 대회 존폐 ‘기로’에 서다

[남양주=강근주 기자]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23일 “생산성 없는 보조금 지급은 대폭 삭감해야 하며, 생산성 없는 축제나 행사는 전부 다 없애거나 최소화해야 한다”며 “슬로푸드 대회는 우리 시와 별로 공감대 형성이 안되며, 우리 시는 봄에는 딸기축제를 가을에는 먹골배 페스티벌을 개최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강조했다. 조광한 시장은 이날 취임 후 첫 번째 간부회의를 주재하며 이같이 밝히고 “남양주시 재정자립도가 34.17%로 경기도 시군에서 24위이며, 지역내총생산(GRDP)은 경기도에서 꼴찌”라며 “추경예산은 주민이 체감할 수 있고 아픔을 완화해 줄 수 있는 방향으로 투입돼야 한다”고 재정 운영 방향을 제시했다. 특히 “내년도 예산은 우리의 시정 목표를 중점에 두고 제로베이스 방식으로 예산을 편성해야 하고, 급한 것과 그렇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남양주시

 | 

슬로푸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