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huffingtonpost
2 months ago

임 소장은 자유한국당에게 공범이 있는지부터 확인해보라 고 답했다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31일, 기무사 계엄 문건 등 군 내부 문제를 연이어 폭로하고 있는 군인권센터 임태훈 소장을 겨냥해 성정체성에 대해 혼란을 겪는 분, 이 분이 군 개혁을 주도하는 것은 어불성설 이라고 말한 데 대해 임태훈 군인권센터 소장은 같은 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물타기 라고 반박했다. 임태훈 소장은 박근혜 촛불 정국 당시 군이 계엄령 실행 계획을 작성, 친위쿠데타를 모의했다는 증거와 기무사가 벌여온 악행이 속속 밝혀지는 가운데 자유한국당이 나날이 이들을 두둔하고 있어 그 저의가 의심스럽다 며 원내 112석의 제1야당이 국회의원 체포계획을 세운 자들을 편드는 것은 일반상식으로 이해하기 어려운 일 이라고 설명했다.그러면서 임 소장은 김성태 의원의 발언에 대해 공당의 대표 입에서 나온 소리인지 시정 잡배가 하는 소린지 처음 듣고 믿기지 않았다 면서 과연 찌그러지는 정당을 살리고 싶은 생각이 있는지 아니면 보수가 아니라 극우로 간다는 커밍아웃인지 이해가 안된다. 대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소장은

 | 

자유한국당에게

 | 

공범이

 | 

있는지부터

 | 

확인해보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