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8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3 month ago

복면가왕 지상렬 주마등처럼 스쳐간 23년 울컥 소감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방송인 지상렬이 섭외 1순위 예능 대세다운 위엄을 선보였다. 6일(오늘) 더블브이 엔터테인먼트는 MBC 예능프로그램 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 (이하 복면가왕 )에 출연한 지상렬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상렬은 웃음기를 쫙 뺀 진중한 모습으로 노래 연습에 임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지난 5일 전파를 탄 MBC 복면가왕 에 이렇게 더울거면 망고라도 얼려야지로 출연한 지상렬은 강산에의 넌 할 수 있어 듀엣 무대에 이어 김정민의 슬픈 언약식 을 열창하며 특유의 허스키한 보이스와 담백한 가창력으로 판정단 및 청중들을 사로잡았다. 이 날 방송에서 지상렬은 과거 기획사 한솥밥을 먹었던 김성주와 연신 다정하게 귓속말을 하며 특별한 케미스트리를 자랑하는 것은 물론 독수리 흉내 개인기와 허를 찌르는 몸개그 열정, 특유의 재치 넘치는 입담을 과시하며 시청자에게 재미와 감동을 동시에 안겼다. 시종일관 진지한 모습으로 열창하던 지상렬은 가면을 벗는 순간 쏟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주마등처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