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5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8 days ago

검찰, 이재수 前기무사령관 투신에 “軍 헌신한 분, 안타깝다”

이재수 전 국군기무사령부 사령관(60) 투신사망에 검찰이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검찰은 강압수사는 없었다는 입장이지만 조사받던 피의자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만큼 일정 부분 책임론도 제기된다. 검찰 관계자는 7일 이 전 사령관 투신사망과 관련 “경찰대 병원에 시신이 안치돼 있는 것을 확인했다”며 “군인으로서 오랜 세월 헌신해온 분의 불행한 일에 대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서울중앙지검 공안2부(부장검사 김성훈)는 2014년 4월부터 7월까지 지방선거와 재보궐선거 등 각종 선거일정을 앞두고 박근혜 당시 대통령과 여당인 새누리당의 지지율 관리를 위해 세월호 유가족의 정치성향과 개인적으로 수집·사찰한 혐의로 이 전 사령관을 수사해왔다. 이 전 사령관은 경찰청 정보국으로부터 진보단체의 집회 계획을 수집해 재향군인회에 전달하도록 지시한 혐의도 있다. 검찰은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이 전 사령관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지만 지난 3일 법원은 이를 기각했다. 검찰은 영장이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前기무사령관

 | 

안타깝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