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7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10 days ago

이적선수 활약속에 5연패탈출 KGC 김승기 감독 큰그림 위한 트레이드였다

프로농구 안양 KGC 인삼공사가 분위기를 완전히 바꿨다. KGC는 3라운드에 앞서 외국인 선수 둘을 교체했다. 레이션 테리와 저스틴 에드워즈가 합류했다. 부산 KT 위즈로부터 박지훈을 트레이드로 데려왔고, 신인 2순위로 뽑은 변준형까지 가세했다.KGC는 7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진 2018~2019 SKT 5GX프로농구 창원 LG 세이커스전에서 이들 이적선수 4명을 한꺼번에 투입해 재미를 봤다. 100대92로 승리했다. KGC는 5연패를 끊어냈다.4쿼터 막판까지 손에 땀을 쥐는 혈투가 펼쳐졌다. 1쿼터는 25-25로 팽팽, 2쿼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5연패탈출

 | 

트레이드였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