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5 November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6 days ago

베트남 다낭 유흥업소서 한국인 6명 마약투약하다 체포

베트남 유명 관광도시 다낭에서 한국인 6명을 포함한 외국인들이 마약류를 투약하다 현지 경찰의 단속에 무더기로 검거됐다. 지난 7일 베트남 온라인 매체 VN익스프레스와 ‘징’ 등에 따르면 현지 경찰은 지난 5일 새벽 한 노래방 업소를 급습해 37명을 마약류 투약 혐의로 체포했다. 체포된 사람 중 베트남인이 12명, 외국인이 25명이다. 외국인 가운데는 중국인 18명과 말레이시아인 1명 외에 한국인 6명도 포함됐다. 이들은 마약류의 일종인 ‘케타민’을 투약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 업소는 아직 정식으로 문을 열지도 않았지만 매일 손님들을 받아왔다”면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마약을 주문했다”고 밝혔다. 베트남 경찰은 최근 전국적으로 마약 범죄 단속을 강화하고 있다. 베트남에서 마약 제조나 밀매는 중범죄로 최대 사형에 처할 수 있다. 【서울=뉴시스】


Latest News
Hashtags:   

유흥업소서

 | 

마약투약하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