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0 December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25 days ago

가스공사-포스코에너지-포스코인터내셔널, LNG 신사업 협력

[파이낸셜뉴스] 한국가스공사는 15일 포스코에너지, 포스코인터내셔널과 액화천연가스(LNG) 신사업 공동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3개사는 LNG 벙커링, LNG 선박 시운전, ISO(국제표준화기구 인증) 탱크를 이용한 LNG 수출 등 LNG 신사업 분야에서 공동 협력체계를 구축한다. LNG 벙커링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 위한 합자회사 설립 등 구체적인 협력방안 마련에 나선다. 가스공사는 국내 천연가스 도매사업자로서 최근 LNG 벙커링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다. 포스코그룹은 40여 척의 철광석 석탄 운반선 화주로 LNG 연료 전환을 검토 중이다. 또 가스공사와 포스코에너지는 통영 광양 등 양사의 LNG 인수기지를 중심으로 한 선박 시운전용 수요에도 공동대응키로 했다. 아울러 가스공사와 포스코그룹은 ISO 탱크 관련 사업(LNG 수출 시장 개발 등)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최근 중국 정부의 천연가스 위주 에너지 전환 정책에 따른 민간사업자 LNG 수입 확대, 자국 내 LNG 인프라(배관 터미널) 부족으로 인한 ISO 탱크 중심 LNG 수입 활성화가 예상된다. 특히 국내 2곳의 LNG 기지(평택 통영)에 출하설비를 보유한 가스공사와 ISO 탱크를 활용한 대중 LNG 수출에 적극적인 포스코의 협력으로 국내 중소 제작사의 ISO 탱크 수주 확대가 기대된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협약이 우리나라 LNG 신사업 발전의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 LNG 수출 활성화 및 국내 조선산업 지원,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skjung@fnnews.com 정상균 기자


Latest News
Hashtags:   

포스코에너지

 | 

포스코인터내셔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