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0 December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25 days ago

“독서와 다시 친해지세요” 네이버 오디오클립 프로그램 인기

네이버 오디오클립은 새로운 독서 문화 정착과 출판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다양한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 ​네이버 오디오클립은 우리나라의 대표 작가를 온·오프라인에서 만날 수 있는 ‘작가 클래스: 작가의 본심’을 기획하고, 지난 7일 네이버 그린팩토리에서 첫 만남의 자리를 가졌다. ​ ‘작가의 본심’은 영상 콘텐츠와 스낵컬처의 홍수 속에서 책으로부터 점점 멀어지는 독자들에게 독서의 즐거움 상기시켜주는 리부팅(rebooting) 프로그램으로, 독자들이 평소 만나기 어렵던 유명작가들의 속 깊은 이야기를 들어보는 자리다. ​ 또 현장에 직접 오지 못하는 독자들을 위해 실시간으로 브이라이브(VLIVE)와 오디오클립을 통해 영상 및 오디오서비스도 함께 지원하고 있다. ​ 첫 회인 김연수 작가의 클래스 ‘잘 못 살아도 괜찮아, 다시 살면 되니까’는 200여명이 현장을 찾았으며, 브이라이브와 오디오클립의 생중계 스트리밍은 동접자 1만여명과 350여개 응원 댓글 및 총 6만3000여회 ‘좋아요’를 기록했다. 강연 이후 진행된 질의응답 시간에는 ‘작가의 삶’, ‘작가에게 글쓰기란 무엇인가’ 등 다양한 질문들에 김 작가가 직접 답을 내놓았다. ‘작가의 본심’은 11월14일 정유정 작가, 11월21일 장강명 작가, 11월28일 이병률 작가, 12월5일 김금희 작가까지 총 5주간 진행되며, 실시간 스트리밍 중계 후, 브이라이브와 오디오클립에서 ‘다시 듣기’ 또한 가능하다. ​ 한편, 네이버 오디오클립은 ‘작가 클래스: 작가의 본심’ 외에도 책에 대한 새로운 조명과 함께 듣는 즐거움을 이용자에게 전달하기 위해 대표 저자들의 논픽션을 그들의 목소리로 직접 듣는 ‘90분 콤팩트 오디오북’을 선보이고 있다. ‘90분 콤팩트 오디오북’은 출·퇴근길 또는 집안일을 하면서도 책을 소비할 수 있는 오디오북의 특성을 살려 저자가 본인의 책을 90분으로 요약하고, 직접 읽어주는 서비스로, 바쁜 현대인이 짧은 시간 내 책 한권의 지식을 습득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90분 콤팩트 오디오북’ 첫 번째 도서는 혜민 스님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이며, 혜민 스님이 책의 핵심 내용을 왜곡하지 않은 채 직접 육성으로 이야기를 전달한다. ​ ​ 오디오클립 이은영 리더는 “올 연말까지 안도현 작가의 ‘연어’, 김연수 작가의 ‘파도가 바다의 일이라면’, 김영하 작가의 ‘여행의 이유’ 등 국내 베스트셀러 작품들과 기욤 뮈소의 신간인 ‘작가들의 비밀스러운 삶’ 등 해외 베스트셀러 작품까지 다양한 콘텐츠를 ‘수요 오디오 책방’에서 공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사진=네이버


Latest News
Hashtags:   

친해지세요”

 | 

오디오클립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