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February 2020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4 days ago

1·2차 우한 교민 700명 전원 음성…16일까지 퇴소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전세기를 통해 입국한 교민 700명이 모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음성 판정이 나와 예정대로 격리해제된다.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 겸 중앙사고수습본부 부본부장은 15일 오전 11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가족 돌봄 등을 위해 자진입소한 사람을 포함해 총 702명의 교민 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에서 격리치료를 받는 2명을 제외한 700명은 모두 음성이 확인돼 15일과 16일 퇴소한다. 지난달 31일 1차로 입국했던 366명은 15일, 2월1일 2차로 입국한 334명은 16일에 격리가 종료된다. 이들은 퇴소 전 증상 발생 시 대처요령과 건강관리 등에 관한 보건교육을 받는다. 또 필요할 경우 단기숙소나 일자리 등 생활정보도 제공받게 된다. 정부가 퇴소 전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교민 모두 국내에서 거주지를 확보해 정부에서 추가로 지원을 하지는 않는다. 경기도 이천시 국방어학원에 입소한 교민 148명은 특이사항 없


Latest News
Hashtags:   

음성…16일까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