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30 March 2020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 month ago

[‘사랑의 불시착’ 인터뷰 ②] 韓 드라마 덕후 ‘김주먹’ 유수빈

■ tvN ‘사랑의 불시착’ 활력소 2인방 유수빈 “‘후라이 안 까구’(거짓말 하지 않고) 꿈만 같습니다.” 사실적인 북한 사투리에 정갈하게 딱 올려붙인 헤어스타일. 어딘지 험상궂은 인상이지만 입만 열면 웃음이 만발한다. 21.7%(닐슨코리아)의 시청률로 16일 종영한 tvN ‘사랑의 불시착’의 두 ‘감초’ 연기자 양경원과 유수빈 이야기다. 북한 민경대대 5중대 소속 표치수와 김주먹 역을 각각 연기하며 제대로 시청자 눈도장을 찍었다. 드라마의 여운을 채 지우지 못한 이들을 각각 15일 서울 동작구의 한 카페와 17일 서울시 서대문구 스포츠동아 사옥에서 만났다. ‘주먹이’는 북한의 신세대 캐릭터 욕심 다 빼고 보니 부담 덜 했어요 천천히, 똑바로 성장하고 싶어요 “데뷔 4년 만에 ‘20%대 드라마’에 출연? 상상도 못 했죠.” 유수빈(28)이 요즘 자주 하는 말은 “이게 말이 돼?”이다. 2013년 군 복무 중 ‘한 줄기 빛’이었던 SBS ‘별에서 온 그대’의 박지은 작가가 쓴 작품에 출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