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8 February 2021
Home      All news      Contact us      RSS      English
donga - 5 days ago

현아 “누군가 때린 적 없다” 학폭 직접 부인→의혹 글도 삭제

가수 현아(29)가 학교 폭력(학폭) 의혹을 직접 부인한 가운데, 이를 제기한 글이 삭제됐다. 소속사 피네이션은 23일 공식입장을 내고 “현아를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현재 온라인상에 제기되는 이슈들은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고 알렸다. 소속사 측은 “데뷔를 준비하던 유년시절부터 데뷔 이후 지금까지도 마치 사실인것 처럼 회자되는 몇몇 허위적인 이야기들이 있었지만, 현아는 팬분들의 과분한 사랑을 받는 가수로서 본인이 짊어지고 가야 할 과정이라고 생각했다”며 “그러나 정확한 사실관계에 입각하지 않은 루머 및 의혹 제기로 인하여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가 실추되고 나아가 마음의 상처가 나는 것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당사의 입장을 명확하게 밝힌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소속사는 “당사는 사실과 다른 루머 유포 및 무분별한 의혹 제기에 대하여 앞으로 원칙에 입각한 단호한 입장으로 대응하겠다”라며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그러자 현아의 학폭 의혹을 제기한 해당 글이 삭제됐고, 현아는 학폭 의혹에서 벗어나게 됐다. 앞


Latest News
Hashtags:   

부인→의혹

 |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