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8 February 2021
Home      All news      Contact us      RSS      English
donga - 5 days ago

사유리 “화재로 아들과 대피…QR코드 없어 카페서도 쫓겨나”

최근 자발적 비혼모‘로 엄마가 된 방송인 사유리가 아파트 화재로 대피하는 일이 있었다면서 “살아있음에 감사하다”고 했다. 사유리는 23일 인스타그램에 “오늘 오전에 우리 아파트 지하에서 화재가 발생했고, 우리 집 창문까지 연기가 올라왔다”며 “아이를 돌봐주시는 이모님과 함께 대피를 하려고 이모님은 젠을 안고 저는 강아지들을 안고 뛰쳐나갔다”라고 적었다. 이어 “밑으로 내려갈수록 계단에서도 연기가 올라오고 출구가 안 보이는 공포감으로 심장이 멈춰 버릴 것 같았다”며 “무엇보다 3개월밖에 안 되는 아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날까봐 너무 두려웠다”고 덧붙였다 . 사유리는 “밖에 나가자마자 아들 상태를 확인했는데 아들이 작은 입으로 열심히 호읍을 하고 있었다”며 “아들이 이 순간에 무사히 살아있다는 것에 감사하고 모든 이에게 감사하게 됐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위급상황에서 대피할 곳을 찾아간 카페에서 일어난 일도 적었다. 사유리는 “아파트 건너편에 있는 카페에 들어갔다, 아들이 추워서 덜덜 떨고 있


Latest News
Hashtags:   

대피…QR코드

 |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