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7 April 2021
Home      All news      Contact us      RSS      English
donga - 2 month ago

[사설]글로벌 금리 상승, ‘빚투’ 잔치 끝나간다는 경고음이다

국내외 금리가 빠르게 상승하고 있다. 미국 10년 만기 국채 금리는 연중 최고치를 연일 경신하며 지난 주말 1.5%대로 올라섰다. 국내 은행 신용대출 금리도 6개월 만에 약 0.6%포인트 상승했다. 미국의 금리 상승은 코로나 백신 보급으로 경기가 회복되는 과정에서 인플레이션 우려가 커졌기 때문이다. 물가가 지속적으로 오르는 인플레이션이 시작되면 금융 당국은 금리를 높여 돈줄 죄기에 나설 가능성이 높다. 코로나 사태 이후 세계 각국은 저금리 정책을 통해 경쟁적으로 돈을 풀어 왔다. 넘치는 유동성이 주식과 부동산 등 자산 가치를 끌어올렸다. 저금리로 빚을 내 투자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한국 가계부채는 사상 최고인 1726조 원에 이른다. 하지만 금리가 오르면 추가로 빚을 내기 어렵고 이자 부담만 커진다. 금리가 1%포인트 오르면 가계가 부담해야 할 이자만 6조 원 늘어난다고 한다. 금리 상승은 자산가치의 하락을 초래할 수 있다. 실제 지난주 미국 금리가 1.5%를 돌파하자 글로벌 증시가 일제히 급락했


Latest News
Hashtags:   

끝나간다는

 | 

경고음이다

 |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