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1 April 2021
Home      All news      Contact us      RSS      English
donga - 1 month ago

외교부 “미얀마 군경, 민간인 폭력 진압 즉각 중단해야”

외교부는 1일 군부 쿠데타에 반대하는 시위가 진행되고 있는 미얀마에서 군경의 강경 진압으로 민간인 사상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다. 최영삼 외교부 대변인 이날 성명을 통해 “정부는 미얀마에서 다수의 민간인 사상자가 발생했다는 충격적인 소식에 매우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고 밝혔다. 최 대변인은 “정부는 미얀마 군과 경찰 당국이 민주주의를 요구하는 민간인을 폭력으로 진압하는 것을 규탄한다”며 “시위대에 대한 폭력 사용을 즉각 중단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정부는 국제사회와 함께 미얀마 상황을 주시하며 우리의 향후 조치를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얀마에선 지난달 1일 군부 쿠데타가 발생한 이후 시민들의 ‘민주화 시위’가 이어지고 있다. 미얀마 군경은 시위대를 향해 고무탄·최루탄· 물대포를 발사하고, 무차별 총격까지 가하는 등 강경 진압을 강행하고 있다. 지난 주말 최소 4명의 시위대가 숨진 데 이어, 지난달 28일(현지시간) 최대 도시 양곤,


Latest News
Hashtags:   

중단해야”

 |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