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7 May 2021
Home      All news      Contact us      RSS      English
fnnews - 27 days ago

청소년이 캔위성 직접 만들어 우주 꿈 키운다

[파이낸셜뉴스] 우리나라가 세계 7대 우주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청소년들에게도 우주를 향한 도전적 꿈을 키울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청소년들이 참여할 수 있는 2021년 캔위성 체험 경연대회 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청소년들이 캔 크기의 모사 인공위성인 캔위성을 직접 제작하면서 위성 개발 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대회다. 참가 신청은 12일부터 5월 17일까지 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한다. 이 대회는 초 중학생이 위성 교육과 캔위성을 만드는 체험캠프 , 고등학생 대학생이 캔위성을 직접 기획하고 개발 발사해 성과를 겨루는 경연대회 로 구성했다. 체험캠프는 초교 5학년 이상 팀 단위로 신청, 총 30팀을 선정해 체험캠프 소요 경비 및 캔위성 기본키트를 무상으로 제공한다. 경연대회는 고등학생 대상의 슬기부, 대학생 대상의 창작부로 나뉜다. 슬기부 창작부 각각 1차 서류심사를 통해 20팀을 선발, 그 중 2차 발표평가를 통해 10팀을 선발한다. 1차 선발팀에는 캔위성 기본키트를, 2차 선발팀에는 임무구현비를 추가로 제공한다. 최종 선발된 10팀은 전남 고흥의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항공센터에서 진행하는 본 대회에 참여해 기술력, 임무수행 능력, 데이터 분석 능력 등을 평가받는다. 평가 결과, 부문별 최우수팀(각 1팀)에는 과기정통부 장관상이, 우수팀(각 2팀)과 장려팀(각 2팀)에는 각각 KAIST 총장상과 항공우주연구원장상이 상금 및 상패와 함께 수여된다. 한편, 2012년부터 매년 개최돼 올해 제 10회를 맞는 이 대회는 현재까지 1042팀(2700여명)이 응모하고, 426팀(1040여명)이 선발돼 본선 대회에 참가하는 등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지난해에는 반작용휠을 이용한 자세제어 임무를 수행한 충북과학고등학교 깡통의꿈 팀, 정찰용 초소형위성 기술 실증 임무를 수행한 공군사관학교 Sat-Afa 팀이 과기정통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과기정통부 이창윤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우주에 대한 열정을 가진 청소년들이 미래 우주시대를 이끌어나갈 창의적이고 우수한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고 밝혔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


Latest News
Hashtags:   

Sources